관리자
회원가입
로그인
HOME

자유게시판 페트리시안 교감은 속삭였다 【 실시간카지노 】
2021-07-22 03:04:00
강진희 <> 조회수 3
61.32.84.234

"글쎄. 그녀 자신의 이유일 테지. 저 문제의 답은." 

"간단하지 않습니까? 드래곤의 예언서에 대한 해설집은 수백 수천권이 나왔어요! 그 중 세 가지만 읽었어도-!" 

"그 세 가지면 될 것을 왜 수백 수천권씩이나 나왔는지 생각해 보았나? 돈 때문에? 출판업자들 때문에 책이 나온 건가?" 

카밀은 입을 다물었다. 이제 고작 15세의 소년. 아직은 그런 식의 질문에 제대로 대답할 만큼 침착하거나 생각이 

깊지 못한 것이다. 기술은 뛰어나지만 배울 것이 많은 제자를 향해, 페트리시안 교감 선생님은 차분하게 속삭였다. 

"드래곤의 예언서. 그것이 대체 무얼 의미하는지 아직 아무도 모르지. 그렇기 때문에 그녀는 고민하는 거라네." 

"그렇……그렇다면 우리는 어떻게 통과한 거죠? 저 시험을 어떻게 통과한 거냐구요! 우리가 생각한 답이 정답이 아니라면-!" 

"글쎄. 그것에 대한 답도 천천히 찾아가야 할 테지. 그래서 학교에 들어온 게 아닌가, 안드리안 군?" 

카밀 안드리안은 입술을 깨물었다. 짧게 자른 짙은 금갈색 머리칼 아래 빛나는 갈색 눈동자에도 불만의 빛이 차올랐다.

 이제 3,4년만 있으면 튼튼한 청년으로 자랄 제자에게, 페트리시안은 웃으며 어깨를 두들겨 주었다. 

"그녀는 통과할 지도 몰라. 그 때 물어보게." 실시간카지노

선생이 내려간 뒤, 카밀은 광장으로 무심히 시선을 돌렸다. 그러나, 무언가가 달라져 있었다. 

미카시르가 일어나 정문을 두들겼다. 

"답을……말하겠습니다." 

 


<a href="https://www.burgesscasino.com/live-casino/" target="_blank" title="실시간카지노">실시간카지노</a>

 

 


경북 포항시 청하면 용두리 23-6번지 | TEL : 054-232-1266
COPYRIGHT 2013 BY 금모래펜션.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