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
회원가입
로그인
HOME

자유게시판 얼마든지 환영한다 【 실시간카지노 】
2021-08-12 16:02:46
강지영 <> 조회수 16
61.32.84.186

나는...벌써 스물 한 살이에요. 아버님이 쫓아내기 전에 내 발로 나갈 뿐이에요. 

그 뿐이라구요! 마법사가 된다는 게 대체 뭐가 어떻단 말입니까!"

미카시르 드 새이엇!  실시간카지노

미카시르 새이엇이에요! 그 뿐이라구요!

세이리안이 손을 치켜들지 않은 것은 오로지 이미 피를 흘리고 있는 미카시르의 얼굴 때문이었다.

남자애 였다면 아마 지금쯤 죽을 만큼 팼을 것이다. 한 때 검을 배워 주기도 했던 여동생의

새파랗게 질린 얼굴에 가슴이 아팠다. 그리고 동시에 짜증이 밀려왔다. 어째서 이 애만 이렇게 엇나가는 것일까.

그 애가 벌써 스물 하나라는 사실은 까맣게 잊어버리고, 세이리안은 열두살짜리 여자애를 다루듯 굴었다.

미카, 정신 차리렴. 네가 만약 마법에 소질이 있었다면 얼마든지 환영할 거다. 하지만, 졸업도 못하고 학교를 

그만두게 되어 버리면 어떡하겠니? 그거야말로 가문에 누가 되는 일이란다.

그래서 귀족에서 박탈되는 거에요. 내가 졸업하지 못하면 호적에서 삭제한 채로 놔두면 되잖아요. 

어차피 딸이 8이나 되어서 내 이름도 잘 기억 못하잖아요! 애초에 딸이 7이라고 해도 아무도 이상하게 생각 안 할 거에요.

미카시르, 그런 말을 하다니! 얼마나 걱정했는데! 선을 보러 가야 될 여자애가 시내 

구경을 한다고 나가서는 삼일이나 들어오지 않았으니, 아버님이 화나신 것도 당연하지 않니! 오죽하면 내가 집으로 불려왔을까!

수도 외곽 경비대에 속해 있는 세이리안으로서는 수도방위군의 장군이 아무리 친아버지라 해도 만나러 오는 것이 껄끄러울 것이다.

 

<a href="https://www.burgesscasino.com/live-casino/" target="_blank" title="실시간카지노">실시간카지노</a>


경북 포항시 청하면 용두리 23-6번지 | TEL : 054-232-1266
COPYRIGHT 2013 BY 금모래펜션.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