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
회원가입
로그인
HOME

자유게시판 그걸, 혼자 생각해 냈어【 실시간카지노 】
2021-08-24 11:31:20
강보라 <> 조회수 19
61.32.234.145

당시 120여개의 국가가 난립했었지. 트라크나 공국은 그 중의 한 나라에 지나지 않았었고 말이야. 계속된

영토분쟁과 전쟁으로 성인 남녀의 평균 수명이 30대를 밑돌았어. 자세한 기록은 없지만 가장 풍요로웠다는 

마이엘 지방-. 지금의 마이에른 공작령에서조차 풍년에 굶어죽은 사람이 있었다고 해. 말 그대로 태어나는 것이 

죽음으로 향하는 길이라고 할 수 있었겠지."

그렇다면 네 말은-.실시간카지노

마족이 쳐들어오지 않았다면, 인간은 그 후로도 오랜 시간을 서로 싸우다가 자멸해 버렸을지도 몰라. 

아니, 자멸하진 않았어도, 지금의 하이트로안 제국과 같은 단일 국가가 되는 데는 더 오랜 시간이 걸렸겠지."

그래서, 그 구절의 해석을 어떻게 한 건데?"

세상은 어둠에 휩싸이고-. 이 부분은 인간들간의 전쟁을 의미하는 거라고 생각했어. 삶이 곧 죽음이 된다는 

말은 아까 말했듯이 태어난 생명이 존중받거나 축복받는 대신, 하나의 대체품이나 [또 하나의 시체]정도로밖에 

취급받지 못하는, 인명경시가 최고조에 이르렀다고 해도 될 만 했던 당시의 상황을 이르는 말. 그러니까..."

인간의 악이, 악마를 부른다- 로군."

응... 시험관 앞에서 말할 때는 조금 더 길었지만 말야."

부끄럽다는 듯 웃으며, 미카시르는 살짝 어깨를 움츠렸다. 1학년 동관의 입구에 선 채로 생각에 빠졌던 

카밀은 갑자기 미카시르를 똑바로 올려다 보았다. 

 

<a href="https://www.burgesscasino.com/live-casino/" target="_blank" title="실시간카지노">실시간카지노</a>

 


경북 포항시 청하면 용두리 23-6번지 | TEL : 054-232-1266
COPYRIGHT 2013 BY 금모래펜션. ALL RIGHT RESERVED.